핑크뮬리(Pink Muhly Grass)는 가는 줄기들이 중첩되어 
보일 듯 보이지 않는 매력이 있습니다.

뭔가 "아련한 느낌"이 드는 이 여러해살이풀은 
그 느낌 그대로 꽃말은 "그리움'입니다.


"그리움"이 "그림"의 어원이 되었다고 하니 
"그리운 감정"을 사진으로 찍으면
핑크뮬리 "그림"으로 나타날 듯합니다.



* 렌즈 조절을 밀고 당기며 여러느낌으로 찍어봅니다.


(르느와르 느낌으로)



(포근한 플리스 자켓 느낌으로) 

FUJIFILM | X-Pro2 | Normal program | Spot | 1/420sec | F/7.1 | 0.00 EV | 13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 | 2019:10:03 11:11:02



(수채화처럼 물기있게)

FUJIFILM | X-Pro2 | Normal program | Spot | 1/350sec | F/6.4 | 0.00 EV | 135.0mm | ISO-200 | Flash did not fire | 2019:10:03 11:11:54


'사진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태풍 간접 영향권으로  (0) 2019.10.12
일몰  (0) 2019.10.10
그리운 감정을 사진으로 찍으면  (0) 2019.10.03
핑크뮬리  (0) 2019.09.30
무불경 毋不敬  (0) 2019.09.29
운수사  (0) 2019.09.17
Posted by 세벗 트랙백 0 : 댓글 0

댓글을 달아 주세요